전체메뉴
별X015B 컬래버…발라드 ‘스물둘’ 15일 공개
더보기

별X015B 컬래버…발라드 ‘스물둘’ 15일 공개

뉴스1입력 2020-01-15 08:42수정 2020-01-15 08: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콴엔터테인먼트

가수 별이 참여한 015B(공일오비)의 [New Edition(뉴에디션)] 시리즈 신곡 ‘스물둘이 15일 정오 공개된다.

’스물둘‘은 명실상부 1990년대 전설이자 현재진행형 프로듀서인 015B의 2020년 첫 신곡으로, 아름다웠던 청춘의 사랑과 이별 후의 그리움을 담은 발라드이다. 1988년 당시 유행했던 최호섭의 ’세월이 가면‘, 원준희의 ’사랑은 유리 같은 것‘, 변진섭의 ’너무 늦었잖아요‘ 등과 같은 한국 정통 가요들의 영향을 받아 작업한 곡으로, 우리 모두가 경험해봤을 풋풋한 청춘의 나이인 ’스물둘‘을 주제로 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별이 현재 준비 중인 신보 앨범을 위해 015B와 곡 작업을 하던 중 성사됐다.

015B는 1990년 데뷔한 프로듀서 그룹으로, 한국 대중가요 역사상 최초로 객원 가수 시스템을 시도한 팀이라고 할 수 있다. 015B의 객원 가창을 통해 데뷔 혹은 히트곡을 발표한 보컬로는 윤종신, 신해철, 김형중 등이 있으며, ’新인류의 사랑‘, ’이젠 안녕‘, ’아주 오래된 연인들‘, ’슬픈 인연‘, ’세월의 흔적 다 버리고‘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했다. 이들은 2018년부터 윤종신, 장재인, 박재정, 양파, 먼데이키즈 등의 다양한 가창자의 참여 아래 매달 신곡 및 히트곡 리메이크 시리즈 앨범을 발표 중이다.


한편 별은 지난해 말 오픈한 유튜브 채널 ’별이 빛나는 튜브‘를 통해 세 자녀와의 일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해당 유튜브 채널은 오픈 3개월도 채 안되어 구독자가 5만명이 넘는 등 팬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이번 컬래버 싱글 앨범 참여와 함께 정규 앨범을 들고 컴백 준비 중임을 알렸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