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프리미엄 다이닝 브랜드 뚝심한우, 브랜드 리뉴얼
더보기

프리미엄 다이닝 브랜드 뚝심한우, 브랜드 리뉴얼

동아경제입력 2019-10-10 10:44수정 2019-10-10 10: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뚝심한우

㈜뚝심이 자사의 프리미엄 한우 다이닝 브랜드 ‘뚝심한우’의 브랜드를 리뉴얼 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의 핵심은 한우의 맛에 집중한 ㈜뚝심만의 6주 숙성한우에 있다. 전문 숙성고에서 6주간 한우를 숙성해 한우 특유의 고소한 풍미를 높이고, 갈변현상 없이 육즙이 살아있는 한우를 전통적인 숯불구이로 고객에게 제공한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뚝심한우에서는 소에서 얻을 수 있는 각종 부위를 자체 소비하고 있어 다른 동종 업체에서는 찾기 힘든 특수 부위들도 맛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1+등급, 1++등급의 한우를 등심, 안심뿐만 아니라 새우살, 안창살, 살치살과 꽃등심 등의 다양한 부위를 맛볼 수 있다. 또 홍탕과 매콤갈비찜, 무청시래기 솥밥 등의 신메뉴와 갈비탕과 불고기 전골 등 식사류도 다양하게 갖춰져 있다.

㈜뚝심은 지난 해 하나금융투자 프라이빗에쿼티(PE)로부터 받은 투자금 150억 원을 바탕으로 육류가공업체 ㈜효창육가공의 지분을 100% 인수하여, 최고급 한우를 합리적인 가격에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한 인프라를 구축해왔다. ㈜뚝심은 한우 생산, 가공, 판매, 서비스 전반에 이르는 과정을 수직 계열화 했고, 육가공에서 숙성, 각 지점에 이르기까지의 전 유통 경로를 콜드 체인 시스템(COLD CHAIN SYSTEM)화 했다.

㈜뚝심 이동진 대표는 “뚝심한우는 전 지점을 직영으로 운영해 어느 매장에서도 최상의 한우와 서비스를 만날 수 있다”며 이번 브랜드 리뉴얼은 뚝심한우의 세번째 버전업으로, 보다 다양화되고 고급화된 소비자의 요구에 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 한우의 맛을 극대화시킨 6주 숙성 한우로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뚝심한우는 현재 6개 매장을 본사직영점 형태로 운영 중이며, 지난 9월부터 순차적으로 매장 개편을 진행 중이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