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문학예술]국권상실기 한국詩의 발자취
더보기

[문학예술]국권상실기 한국詩의 발자취

동아일보입력 2011-12-17 03:00수정 2011-12-1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한국근대시사/유종호 지음/296쪽·1만8000원·민음사
“시편들의 높낮이가 심한 편이고 동일한 시편에서도 자갈과 구슬이 마구 섞여 있는 형국이다. 그런데도 몇 편의 시는 우리 시의 최고 경지를 보여 주고 있으며, 언뜻 서투르고 미숙해 보이는 시편도 범접하기 어려운 특유의 위엄과 깊이를 갖고 있다.”

책 속 만해의 시를 평가한 부분이다. 50년 넘게 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는 저자가 1920∼1945년 한국 근대시의 궤적을 정리했다. “국권 상실기에 모국어의 놀라운 세련 능력이 이뤄진 것은 한국 시의 긍지요 위엄”이라고 당시 시단을 꿰뚫어본다.

황인찬 기자 hic@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