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새로 나온 책]아령 하는 밤 外
더보기

[새로 나온 책]아령 하는 밤 外

동아일보입력 2011-11-05 03:00수정 2011-11-05 04: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문학

아령 하는 밤
(강영숙 지음·창비)=우울증에 걸려 자살을 시도하는 여자, 구제역이 돌아 황량한 거리, 음습한 도시 등을 기괴하게 그린 단편소설 9편을 묶었다. 1만1000원.

콜미 프린세스(사라 브레델 지음·21세기북스)=덴마크 추리소설. 여형사와 남자 신문기자 콤비가 온라인 데이트를 이용해 성폭행과 살인을 일삼는 흉악범을 쫓는다. 1만3500원.

프랑켄슈타인 가족(강지영 지음·자음과모음)=자신을 친구처럼 돌봐주던 의사가 갑자기 사라진다면…. 홀연히 은퇴하고 종적을 감춘 의사를 찾기 위해 환자들이 뭉쳤다. 1만2000원.

주요기사

○ 학술

영어학자의 눈에 비친 한국어의 힘
(김미경 지음·소명출판)=한국인에게 한국어가 중요한 이유는 그것이 민중의 모어이기 때문이며, 민중의 모어가 공식어로 사용되고 있기 때문이라는 점에 주목한다. 영어와의 갈등에서 한국어가 나아가야 할 방향도 모색한다. 1만5000원.

비그포르스, 복지 국가와 잠정적 유토피아(홍기빈 지음·책세상)=1930년대 대공황이 닥쳤을 때 스웨덴은 복지국가 모델을 실현하고 이후 수십 년 동안 성공적인 공동체로 발전했다. 그 중심에 있었던 사상가 겸 정치가 에른스트 비그포르스의 ‘잠정적 유토피아’를 살폈다. 1만9000원.

일본 내셔널리즘 해부(고야스 노부쿠니 지음·그린비)=오사카대 명예교수인 저자가 20세기 제국 일본을 이끌고 뒷받침해온 내셔널리즘 담론을 비판적으로 분석했다. ‘일본의 고유성과 타자의 흔적’, ‘일본민족 개념의 고고학’ 등 총 10개의 장으로 구성했다. 1만5900원.

○ 인문·교양

다, 그림이다
(손철주 이주은 지음·이봄)=미술 전문작가로 활약해온 두 저자가 ‘그리움’ ‘행복’ ‘일탈’ 등 주제에 맞춘 동서양 그림을 각각 소개하며 동서양 미술의 매력을 풀어낸다. 편지글과 답장 형식을 빌려 읽기 쉽게 썼다. 1만7500원.

왕실의 천지제사(김문식 김지영 등 지음·돌베개)=왕조국가이자 농경사회였던 조선 왕실의 주요 제사인 환구제, 사직제, 선농제, 선잠제를 중심으로 의례의 세부 내용과 의미를 소개한다. 제례의 형식과 의의를 결정한 역사적 배경과 시대상을 함께 설명했다. 2만8000원.

율곡 10만 양병론의 진실(김언수 지음·태봉)=임진왜란 당시 ‘10만 양병론’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조선왕조실록부터 신하들의 상소까지 방대한 자료를 수집해 당시 상황을 고증한다. 당시 군사 직제와 현황도 분석해 10만 양병이 실제로 가능했는지 살펴본다. 1만4000원.

십자군 이야기2(시오노 나나미 지음·문학동네)=‘로마인 이야기’의 시오노 나나미가 올여름 새로 선보인 연작 ‘십자군 이야기’의 두 번째 책. 제2차 십자군의 결성과 퇴각, 살라딘의 예루살렘 정복, 이슬람의 대반격에 이르는 70여 년의 기간을 다뤘다. 1만3800원.

인공 낙원(정윤수 지음·궁리)=한국의 랜드마크를 광장, 극장, 모델하우스, 모텔, 백화점 등으로 나눠 그 공간적 특성과 문화적 의미를 탐구한다. 저자의 현장 탐방기와 직접 찍은 사진을 곁들여 에세이적인 특성도 가미했다. 1만8000원.

○ 실용·기타

세상을 편집하라
(이영훈 외 지음·한국편집기자협회)=5명의 편집기자들이 집필한 새로운 스타일의 편집실무 가이드북. 신문 지면부터 태블릿PC를 비롯한 스마트 미디어 편집까지 다양한 편집 이론과 실무를 다뤘다. 1만8000원.

백두산(김영진 지음·민음사)=북한 양강도 삼지연 공항을 통해 백두산 천지를 다녀온 작가가 쓴 에세이. 장대한 스케일의 풍광 사진들이 눈길을 끈다. 1만6000원.

디지털 미디어 디바이드(고삼석 지음·나남)=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디지털 세상. 스마트폰, 스마트TV의 도입으로 비롯된 정보 격차 등에 관한 연구를 정리했다. 1만9000원.

실크로드에서 까레이스키를 만나다(최인석 지음·농민신문사)=2009년 취재차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했던 현직 기자인 저자가 우즈베키스탄에 대한 역사, 경제, 문화 등을 풀어냈다. 1만2000원.

10대들의 사생활
(데이비드 월시 지음·시공사)=사춘기가 되면 아이들의 반항기는 왜 심해질까. 심리학자인 저자가 뇌과학을 동원해 사춘기 아이들의 변화 원인을 분석한다. 1만6800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