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설 명절 아버지와 다툰 후 극단적 선택한 20대
더보기

설 명절 아버지와 다툰 후 극단적 선택한 20대

뉴시스입력 2020-01-26 16:33수정 2020-01-26 16: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설 명절에 아버지와 다툰 20대 여성이 자신의 방에서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6일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28분께 경기 부천의 한 아파트에서 A(26)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아버지 B씨는 “딸이 자신과 4시간 전 다툰 후 방문을 잠그고 나오지 않아 강제로 문을 열어보니 숨져 있었다”면서 경찰에 신고했다.


B씨는 경찰조사에서 “A씨는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주요기사

경찰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부천=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