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병세 악화…중환자실 입원
더보기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병세 악화…중환자실 입원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9 15:47수정 2020-01-19 15: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 사진=뉴시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의 병세가 악화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8일 건강 악화로 서울 송파구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롯데그룹은 19일 “지난밤 신 명예회장의 상태가 급격히 악화해 만일에 대비해 가족과 그룹 주요 임원진이 병원에 모여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일본 출장 중이던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역시 급히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신 명예회장은 지난해 11월에는 탈수 증세로, 다음 달인 12월에는 영양 공급 관련 치료 목적으로 입원하는 등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며 치료를 받아왔다.

주요기사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