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뽀뽀해줄까요?”…김민아 기상캐스터, ‘워크맨’서 입담 뽐내
더보기

“뽀뽀해줄까요?”…김민아 기상캐스터, ‘워크맨’서 입담 뽐내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0-01-17 19:35수정 2020-01-17 20: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유튜브

JTBC 김민아 기상캐스터(28)가 유튜브 채널 ‘워크맨’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17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워크맨’에 출연했다. ‘워크맨’은 세상 모든 직업을 직접 체험하는 웹예능 프로그램이다.

진행자인 장성규 대신 직업 체험에 나선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아침 뉴스에서 기상캐스터를 하는 김민아라고 한다”며 허리 숙여 인사했다.


그러면서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저도 열심히 해서 사랑을 받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주요기사

사진=유튜브

사진=유튜브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찜질방 직원을 체험했다. 이 과정에서 김 기상캐스터는 입담을 뽐냈다.

SBS 사옥 앞에서 ‘워크맨’ 제작진을 만난 JTBC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SBS에 들어가 보았느냐’는 물음에 “로비까지는 (가봤다)”며 “시험 보러”라고 덧붙여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또 김민아 기상캐스터 자신을 알아본 찜질방 고객에게 “뽀뽀해줄까요?”라고 말해 주변을 당황시켰다.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저 주무르기도 바쁘다’는 찜질방 관계자의 말에 “젖을 주물러요?”라고 되물어 폭소케 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