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인천 아파트서 60대가 아내 살해…자신도 투신해 숨져
더보기

인천 아파트서 60대가 아내 살해…자신도 투신해 숨져

뉴시스입력 2019-12-14 04:12수정 2019-12-14 04: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천 부평구 부개동의 한 아파트에서 60대 남성이 별거중인 60대 아내가 살고 있던 아파트로 찾아가 아내를 숨지게한 뒤 자신도 투신해 숨졌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께 A(60)씨가 아파트 13층에서 아내 B(60)씨를 숨지게한 뒤 자신도 아파트 창문을 통해 1층으로 투신해 숨졌다.

이날 A씨의 남동생은 죽을것 같다는 형의 전화을 받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와 B씨는 3개월전 혼인 신고를 한 뒤 아파트 명의 문제로 다툼이 시작돼 별거 중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경찰은 가정 내 불화로 인해 A씨가 아내 B씨를 목 졸라 숨지게한 뒤 자신도 추락해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천=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