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정아 후회 “쥬얼리 마지막 무대 뒤 음악방송 볼 자신 없었다”
더보기

박정아 후회 “쥬얼리 마지막 무대 뒤 음악방송 볼 자신 없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2-11 10:55수정 2019-12-11 10: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라스

가수 겸 배우 박정아(38)가 그룹 쥬얼리의 마지막 무대를 후회한다고 밝혔다.

박정아는 11일 밤 방송하는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녹화 당일 박정아는 쥬얼리를 언급했다. 2001년 데뷔한 쥬얼리는 2009년 해체를 선언한 바 있다.


박정아는 쥬얼리의 마지막 무대를 후회한다고 밝히며 “그 후 음악 방송을 볼 자신이 없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출산 등의 이유로 2년 만에 컴백한 박정아는 녹화장에서 높아진 음역대를 자랑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귀인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2013년 갑상선 암 수술 소식을 전한 박정아는 당시 심경을 털어 놓기도 했다. 성형설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