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A씨 대리 고소’ 강용석 “사과 원해” vs 김건모 측 “변호사 선임했다, 법 대응”
더보기

‘A씨 대리 고소’ 강용석 “사과 원해” vs 김건모 측 “변호사 선임했다, 법 대응”

뉴스1입력 2019-12-09 11:29수정 2019-12-09 11: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용석 변호사가 9일 오전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 관련 고소장을 제출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강용석은 제보를 통해 김건모가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접대 여성 중 한 명을 성폭행 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2019.12.9/뉴스1 © News1

가수 김건모가 3년 전 유흥업소 종업원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에 휩싸이며 고소당했다. 이와 관련해 김건모 측은 변호사를 선임했고, 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차 전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피해자라 주장하는 여성 A씨를 대리해 김건모를 강간 혐의를 수사해달라며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김건모가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 유흥주점에서 종업원 A씨에게 음란 행위를 요구했고 A씨가 이를 거부했는데도 강제로 성행위를 했으며, 이후 어떠한 대가나 사과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이날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김세의 전 기자와 함께 서울중앙지검을 찾은 강용석 변호사는 고소장 제출에 앞서 취재진에 “고통의 시간을 지낸 피해자가 원하는 것은 김건모의 사실 인정과 솔직한 사과”라며 “김건모 측 회사에도 이 점을 전달했지만 고소할테면 해봐라 반응을 보여 고소장을 제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A씨는 조사를 통해 직접 피해 사실을 진술하고 본인이 가진 증거를 제출할 예정이다. 강 변호사는 제출할 증거가 객관적으로 혐의를 입증할 수 있는 것으로 보는지 묻는 말에는 “그렇다”고 답했다.

이번 사안과 관련해 김건모 측 관계자는 강용석 변호사의 고소 전, 뉴스1에 “변호사를 선임했다”라며 기존과 같이 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차 전했다.

한편 지난 6일 방송된 가로세로연구소에서는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가로세로연구소의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는 A씨의 발언을 바탕으로, 과거 김건모가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유흥주점에서 A씨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김건모 측은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성폭행 의혹 제기한 당일, 해당 주장에 즉각 반박하며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건모 소속사 측 관계자는 당시 뉴스1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제기한 성폭행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변호사와 상의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지난 7일 인천 송도에서 콘서트 ‘김건모 25th Anniversary Tour-FINALE-인천’도 예정대로 진행했다. 김건모가 기존에 찍어 놓은 SBS ‘미운 우리 새끼’ 촬영분도 8일 오후 정상 방송됐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