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종범, LG에 사직서 제출…日 주니치 드래건스 코치 연수 추진
더보기

이종범, LG에 사직서 제출…日 주니치 드래건스 코치 연수 추진

뉴시스입력 2019-11-21 10:37수정 2019-11-21 11: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종범(49) LG 트윈스 퓨처스(2군) 팀 총괄 타격코치가 일본프로야구 팀에서의 코치 연수를 추진한다.

LG 관계자는 21일 “이 코치가 최근 구단에 공부를 더 하고 싶다는 의사를 드러냈다”고 밝혔다.

이 코치는 일본프로야구에서 연수를 하고 싶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LG 관계자는 “우리 팀과도 연결이 돼 있는 주니치 드래건스 구단에서의 연수를 추진하는 중이다. 아직 확정된 것은 없다”고 설명했다.


주니치는 이 코치가 현역 시절 몸 담았던 팀이기도 하다.

주요기사

1993년 해태 타이거즈 소속으로 프로에 데뷔한 이 코치는 해태와 KIA 타이거즈에서 프랜차이즈 스타로 활약했다. 2011년까지 통산 1706경기에 출전하며 타율 0.297 194홈런 730타점 510도루 1100득점의 성적을 거뒀다.

이 코치는 1998년 주니치에 입단하며 일본에 진출했고, 2001년 친정팀 KIA로 복귀했다.

2012시즌 개막 직전 은퇴를 선언한 이 코치는 2012년 말부터 2년 동안 한화 이글스에서 코치를 지냈다. 잠시 해설위원으로 일한 이 코치는 지난해 LG 퓨처스팀 총괄 타격코치로 선임돼 그라운드로 돌아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