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영석PD “달나라 여행, 한명만 가도 4천억…구독 취소해달라” 호소
더보기

나영석PD “달나라 여행, 한명만 가도 4천억…구독 취소해달라” 호소

뉴스1입력 2019-11-21 09:31수정 2019-11-21 09: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튜브 ‘채널 십오야’ 방송화면캡처 © 뉴스1

나영석 PD가 유튜브 ‘채널 십오야’(구 ‘채널 나나나’)의 구독자가 100만을 돌파하면서 오히려 구독 취소를 호소하고 나섰다.

나영석 PD는 지난 20일 유튜브를 통해 ‘긴급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에서 나 PD는 “저희 구독자가 100만명이 됐다. 기쁨을 함께 나누기 위해 라이브를 켰다. 너무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그러나 나 PD는 감사의 인사도 잠깐, 오히려 구독을 취소하라는 호소를 이어갔다. 앞서 100만 구독자 돌파시 공약한 달나라 여행에 대한 문제 때문이었다.


나 PD는 “저희가 원래 100만이 되면 달나라에 가겠다고 말씀을 드렸는데 기한이 (tvN ‘아이슬란드로 간 세끼) 마지막 방송까지였다”라며 “얘기를 들어보니깐 한 명 가는데 4000억이 들고, 두 명이 가면 8000억, 나까지 가면”이라고 얘기하며 오히려 한숨을 쉬었고 “’사랑한다면 취소하세요‘ 캠페인을 시작해보려 한다”라고 구독 취소를 호소했다.

주요기사

이어 “골드버튼이 순금이어도, 이게 1000개가 있어도 못 가는 상황이다. 돈을 빌리는 방법을 알아보기도 했는데 4000억 빌리려면 tvN을 담보로 잡아도 못 한다고 하더라”라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지난 9월20일 나영석 PD는 ’신서유기 외전: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이하 ’아간세‘) 방송을 기념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면서 “구독자가 100만 명이 되면 돈 많이 번다고 하더라. 달나라에 가는 기술이 개발 중이니 않나. 바로 보내드리겠다”라고 공약한 바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