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날씨]13일 밤 한파특보…수능시험 당일 아침 기온 영하로 뚝 ‘춥다’
더보기

[날씨]13일 밤 한파특보…수능시험 당일 아침 기온 영하로 뚝 ‘춥다’

뉴스1입력 2019-11-13 15:48수정 2019-11-13 15: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자료사진 © News1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두고 한파특보가 내려진 데 이어 시험날 아침 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춥겠다.

13일 수도권기상청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를 기해 인천, 강화, 옹진, 서해 5도 지역에 한파주의보를 내린다.

기상청은 다음날인 14일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은 날씨를 예상하면서도 아침 기온이 4~10도가량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 -4도, 계양구부평구서구연수구 -3도, 미추홀구남동구 -2도, 동구중구 -1도, 옹진군 1도로 예상됐다.

주요기사

낮 최고기온은 옹진군 7도, 미추홀구·남동구·연수구 6도, 부평구·서구·동구·강화군·계양구·중구 5도를 기록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수능시험날인 14일은 맑겠으나, 전날 밤 비가 내린 데 이어 한파특보까지 발효돼 체감온도는 더 낮겠다”고 말했다.

이어 “아침 도로가 결빙되는 곳이 있겠다”며 “교통 안전에 각별히 유의 바란다”고 말했다.

(인천=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