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칼렛 요한슨, 648억원 1위…2019할리우드 여배우 수입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648억원 1위…2019할리우드 여배우 수입

뉴시스입력 2019-11-11 15:57수정 2019-11-11 15: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스칼렛 요한슨이 2019년 할리우드 여배우 수입 1위를 차지했다.

포브스가 최근 공개한 2019년 할리우드 여배우 수입 순위에 따르면, 스칼렛 요한슨은 5600만 달러(약 648억원) 이상의 수익을 올렸다.

올해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 ‘블랙 위도우’ 역으로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았다.


스칼렛 요한슨을 이은 2위는 1972년생 소피아 베르가라로, 4410만 달러(510억원)의 수입을 기록했다. 드라마 ‘모던 패밀리’ 시리즈와 영화 ‘벤트: 마약의 도시’ 등에 출연했다.

주요기사

3위 리즈 위더스푼은 3500만 달러(405억원)를 벌어들였다. 4위는 니콜 키드먼으로 3400만 달러(393억원)의 수입을 올렸다.

5위는 제니퍼 애니스톤으로, 2800만 달러(324억원)를 벌었다.

한편, 남자 배우 중 2019년 수입 1위는 배우 드웨인 존슨이 차지했다. 올해 ‘분노의 질주: 홉스 앤 쇼’에 출연한 그는 8940만 달러(1034억원)이 넘는 수입을 기록했다. 존슨 다음으로는 크리스 헴스워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뒤를 이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