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친박’ 이정현 “무소속으로 출마…정치판 갈아엎겠다”
더보기

‘친박’ 이정현 “무소속으로 출마…정치판 갈아엎겠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1-08 15:04수정 2019-11-08 15: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정현 의원. 사진=동아일보DB

새누리당(자유한국당 전신) 대표 출신 이정현 무소속 의원이 8일 “나는 새로운 정치 세력화에 헌신하기 위해 무소속으로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현재 거리로 쏟아져 나온 국민들은 새로운 정치·새로운 정당을 원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한국당이 이 의원 등 탈당한 친박(친박근혜)계 의원들의 복당을 검토 중이라는 언론 보도가 나오기도 했으나, 이 의원이 직접 무소속 출마 의사를 밝힌 것이다.


이 의원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좌파 우파 기득권 정치판을 갈아엎는데 앞장서겠다”며 “지금 시대 과제는 대한민국 미래다. 새로운 주체 세력이 형성되어 이 과업을 수행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그러면서 “제 사적인 문제를 검토할 털끝만큼의 관심도 없다”며 “제 입장은 분명하다. 대한민국 미래를 위한 새로운 정치 태동에 작은 밀알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3선 의원인 이 의원은 한국당의 전신인 새누리당에서 당 대표를 지낸 친박계 핵심으로, 지난 2017년 1월 새누리당을 탈당한 이후 무소속으로 활동해왔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