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가수 박지민 “사진 한 장으로 온갖 성희롱…다 신고하겠다”
더보기

가수 박지민 “사진 한 장으로 온갖 성희롱…다 신고하겠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0-19 11:23수정 2019-10-19 11: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지민. 사진=박지민 인스타그램

가수 박지민(22)이 악플러들을 향해 경고했다.

박지민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제 사진 한 장으로 온갖 DM(다이렉트 메시지)에 하지도 않은 가슴 성형에 대한 성희롱, DM으로 본인 몸 사진 보내면서 한번 하자라고 하시는 분, 특정 과일로 비교하면서 댓글 쓰시는 분들 다 신고하겠다”라고 밝혔다.

박지민의 이같은 경고는 최근 그가 올린 근황 사진에 일부 누리꾼들이 외모 등에 대해 도를 넘은 추측성 글과 악플을 남긴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한편 박지민은 지난 8월 JYP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돼 홀로서기에 나섰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