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언주 “아드님 어디 계시냐” 박원순 “그게 왜 궁금하냐”
더보기

이언주 “아드님 어디 계시냐” 박원순 “그게 왜 궁금하냐”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0-14 13:10수정 2019-10-14 14: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원순 서울시장이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9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서울시청 국정감사에 참석해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용산기지 관련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장에서 이언주 무소속 의원과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은 14일 질의 과정에서 박 시장의 아들 문제를 놓고 언쟁을 벌였다.

이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 3층에서 열린 국감장에서 박 시장을 향해 “아드님 박주신 씨는 지금 어디계시냐”고 물었다.

그러자 박 시장은 “아들 얘기가 왜 나오는지 모르겠다”며 “그걸 왜 궁금해 하시냐”고 되물었다.


이에 이 의원은 “아버지니까 당연히 아실 것”이라며 “제가 알아서 물어보는 것이다”고 답했고, 박 시장은 “답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 의원은 “참 이해가 안 간다. 나타나서 증인으로 나오면 된다”고 했다.

박 시장은 “왜 아무 상관없는 것을 국감장에서 언급하느냐”라며 “이 문제(아들 병역기피 의혹)는 오래 전에 다 정리가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아무 문제가 없다”며 “서울시 현안을 물어도 시간이 부족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 의원은 “정리가 안 됐다. 재판을 해야 하는데 안 되고 있다”며 “대답하시기 싫으면 알았다. 당당하게 자료 제출했으면 좋겠다”고 촉구했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