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기문 회장, 美하원의원들에 “개성공단 재가동 협조해달라”
더보기

김기문 회장, 美하원의원들에 “개성공단 재가동 협조해달라”

김호경기자 입력 2019-10-13 17:14수정 2019-10-13 17: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이 12일(현지 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미국 하원 의원들에게 개성공단을 재가동하는 데 협조해달라고 건의했다.

중기중앙회에 따르면 김 회장 등 국내 중소기업 대표단은 이날 미 하원 외교위 아시아태평양 소위원장인 브래드 셔먼 의원과 주디 추 하원의원을 만나 “개성공단은 북한의 중국 의존도를 줄일 수 있는 전략기지이자, 미국 등 전 세계 기업들에 좋은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산업단지”라고 강조했다. 김 회장이 두 사람을 만나 개성공단 재가동의 필요성을 설명한 건 올 6월 미국 의회에서 열린 개성공단 설명회에 이어 두 번째다.

셔먼 위원장은 “북한 핵문제가 실현 가능한 방식으로 빨리 해결되기를 바라고 북한에 대한 제재를 풀게 되기를 바란다”며 “그러면 개성공단도 재개될 것”이라고 답했다.



김호경기자 kimhk@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