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남편이라 하지마세요”…황보라, ‘남친’ 차현우 언급에 ‘발그레’
더보기

“남편이라 하지마세요”…황보라, ‘남친’ 차현우 언급에 ‘발그레’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0-09 15:58수정 2019-10-09 15: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배우 황보라가 남자친구인 배우 차현우를 언급하며 얼굴을 붉혔다.

황보라는 9일 오후 방송하는 JTBC 예능 ‘한끼줍쇼’에서 차현우를 언급한다고 제작진이 밝혔다. 두 사람은 7년째 열애 중이다.

녹화 당일 강호동은 차현우에 대해 “배우 겸 영화제작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경규는 “(황보라의) 남편이 영화 제작도 하냐?”고 물었다.

황보라를 지켜본 강호동은 “(황보라가) 아직 결혼을 안했는데 남편이라고 해도 가만히 있는다”라고 지적했다. 당황한 황보라는 수줍은 모습으로 “남편이라고 하지마세요”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그러면서 황보라는 차현우를 향해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황보라는 하정우가 교장으로 있는 ‘걷기학교’에 다니고 있다고 밝혔다.

황보라는 “이번에 10만보를 걸었다”며 “새벽 5시에 걸어서 다음 날 새벽 3시까지 걸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억지로 나갔다”며 “10만보 걷는데 죽는 줄 알았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