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방시혁 “BTS 드라마 만들 것...2020년 목표”
더보기

방시혁 “BTS 드라마 만들 것...2020년 목표”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8-21 15:50수정 2019-08-21 15: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대표가 방탄소년단의 세계관을 담은 드라마를 내년 론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방시혁, 윤석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공동 대표는 21일 오전 서울 삼성동 섬유센터 3층 이벤트홀에서 ‘공동체와 함께하는 빅히트 회사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방시혁 대표는 “2020년 하반기 론칭을 목표로 국내 유명 드라마 제작사와 방탄소년단 세계관에 기반한 드라마 제작과 함께 넷마블과 함께 하는 방탄소년단 스토리텔링 IP를 활용한 신작 게임 프로젝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빅히트가 그리는 IP 사업의 핵심은 아티스트를 통해 생성된 브랜드의 가치를 높여 강력한 영향력을 확보하고 이를 영속적인 브랜드 사업으로 확장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그러면서 “빅히트는 음악 산업을 혁신하려 한다”며 “기존 부가가치가 생성되고 확장하는 과정에 변화를 일으켜 매출 증대 및 시장 규모를 확장시키고 시스템을 개선함으로써 구성원과 산업종사자의 삶의 질을 개선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올 상반기 2001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영업이익도 391억 원을 올려 영업이익률이 20%에 육박했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