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영 경력 10년’ 40대男, 실내 수영장서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
더보기

‘수영 경력 10년’ 40대男, 실내 수영장서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

뉴스1입력 2019-07-24 07:08수정 2019-07-24 09: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자료사진. © News1 DB

부산의 한 실내수영장에서 수영을 하던 40대 남성이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24일 부산 동래경찰서에 따르면 23일 오후 1시21분쯤 부산 동래구 사직실내수영장에서 자유수영을 하던 A씨(42)가 물 속에 가라앉아 있는 것을 수영코치가 발견했다.

물 안에서 발견됐을 당시 A씨의 얼굴과 배는 위를 향한 상태였다. A씨는 안전요원에 의해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고 도중에 호흡이 일부 돌아왔으나 심폐소생술 이후에도 의식을 되찾지 못하고 숨졌다.

유가족 측은 “A씨는 약 10년동안 수영을 해오던 수영 실력자”라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검안의는 외상이 없고 의식을 잃은 뒤 익사했다는 소견을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다.

 (부산=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