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안동서 50대 주민, 멧돼지에 물려 부상…병원서 치료 중
더보기

안동서 50대 주민, 멧돼지에 물려 부상…병원서 치료 중

뉴시스입력 2019-05-27 10:40수정 2019-05-27 10:4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50대 주민이 동네 야산에서 멧돼지에 물려 발가락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7일 경북 문경소방서 신도청안전센터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전 9시 47분께 안동시 풍천면 신성리 야산 인근에서 A(50)씨가 몸무게 110㎏ 가량으로 추정되는 멧돼지에 다리 등 여러 곳을 물렸다.

A씨는 특히 발가락이 잘리는 부상을 입어 대구 소재 병원으로 긴급 이송돼 치료 중이다.

출동한 119구조대는 인근 야산을 수색해 사고 발생 2시간 뒤 수풀 속에 숨어 있던 멧돼지를 마취총으로 사살했다.

주요기사

【안동=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