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파트 피뢰·통신 접지선 6.9km ‘싹뚝’…전직 인터넷 설치기사 구속
더보기

아파트 피뢰·통신 접지선 6.9km ‘싹뚝’…전직 인터넷 설치기사 구속

뉴스1입력 2019-05-27 10:26수정 2019-05-27 10: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DB

대구 달서경찰서는 27일 아파트 수십곳에서 통신·피뢰 접지선을 훔친 혐의(상습절도)로 A씨(49)를 구속했다.

A씨는 2017년 11월 초부터 지난 2일까지 대구와 경북 김천, 경산, 구미 등지의 아파트 62곳에서 통신설비를 점검하는 것 처럼 가장해 배전반 안에 들어있는 통신·피뢰 접지선 6900여m(6.9km), 7억여원 어치를 자른 혐의다.

A씨는 훔친 접지선을 팔아 1억6000만원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접지선은 피복에 쌓여있는 구리전선이다.

주요기사

경찰 조사 결과 전직 인터넷 설치기사로 일한 A씨는 월급이 적다는 이유로 회사를 그만둔 뒤 생활비 마련을 위해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주민과 경비원의 의심을 피하기 위해 아파트 1층에서는 범행하지 않고, 2층부터 꼭대기 층까지 한층씩 올라가며 접지선을 끊었다.

경찰은 A씨가 장물을 처분한 고물상의 소재를 파악하는 한편 여죄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

(대구ㆍ경북=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