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인제 前의원, 총선 출마의사 비쳐…“보수 세력 결집해야”
더보기

이인제 前의원, 총선 출마의사 비쳐…“보수 세력 결집해야”

뉴스1입력 2019-05-21 13:42수정 2019-05-21 13: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인제 전 의원이 21일 내년 총선 출마의사를 내비쳤다. © 뉴스1

이인제 전 의원(자유한국당)이 21일 보수통합을 내세우며 내년 4·15 총선 출마의사를 내비쳤다.

이 전 의원은 이날 논산시청 출입기자단 화요저널과의 오찬을 갖고 “모든 걸 내려놓고 시민들 뜻을 받들 수 있는 길을 찾겠다”고 밝혔다.

이어 “난세를 바로잡으려면 보수 세력이 결집해야 한다”며 “(자신이)이런 역할을 하겠다”고 말해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내년 총선에 출마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지난해 치러진 지방선거에서 한국당 소속 지방의원 공천 잡음으로 분열된 보수 세력을 결집하기 위한 포석으로 해석된다.

주요기사

이 전 의원은 “보수는 시대적 변화에 따라 개혁적 보수로 변화하고 있지만, 진보는 시대적 흐름과 다르게 극단적으로 나가 문제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금산군의 화상경마장 유치와 관련해 “주민들 간 의견 대립으로 마찰이 생기는 건 군을 위해 좋지 않다”며 “주민투표를 통해 민주적으로 결정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전 의원 출마 시 한국당 박우석 논산·계룡·금산 지역 조직 위원장과 공천경쟁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된다.


(대전ㆍ충남=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