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홍준표 “文정권, 김정은만 바라보며 4대강 보 파괴에 열중”
더보기

홍준표 “文정권, 김정은만 바라보며 4대강 보 파괴에 열중”

뉴시스입력 2019-03-24 13:14수정 2019-03-24 13: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민의 준엄한 심판 받을 것"
"文정권, 아직도 3년이나 남아"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4일 “문재인 정권은 허구한날 김정은만 바라보며 대한민국이 이루어낸 업적과 국가기반시설 파괴에만 열중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원전을 파괴하더니 강은 흘러야 한다고 홍수와 한해를 막고 4대강 정화를 위해 세운 보를 파괴한다고 한다”며 “그러면 소양강, 북한강, 남한강도 흘러야한다. 소양댐,청평댐, 충주댐도 파괴할 거냐”고 지적했다.

이어 “마치 콜로라도 강은 흘러야한다고 후버댐을 파괴하자는 논리와 다를 바가 없다”며 “임기 내 국가를 위해 무슨 업적을 낼 수 있을지 의아스럽다”고 지적했다.

주요기사

홍 전 대표는 “오로지 북한만 바라보면서 여론을 조작해 국가기반시설 파괴에만 열중하고 있다”며 “그런 정권이 아직도 3년이나 남았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