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심사 결과




*1차예선 심사위원: 김동진, 오광호, 유영대, 이임수, 이종욱, 임현식, 정운대
*2차예선 심사위원: 김동진, 동준모, 송정민, 이새롬, 이종욱, 정운대, 최성심

*채점기준
1. 25점 만점
2. 각 출연자에 대한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하고 집계함. 〔 〕는 최고점 또는 최저점.
3. 입상순위는 2차예선의 평균점수(30%)와 본선의 평균점수(70%)를 합한 점수로 결정함.
1 정원교
- 고음 음색 얇음. 2악장 음악 이해 부족. 다이나믹 미흡.
- 고음 연주시 음정 주의할 것.
- 정확한 음정과 모든 음표를 고른 소리로 연주하는 능력을 더 키웠으면 더 좋은 연주였을 것이다.
- 음색의 통일성이 있고 노련함이 묻어남. 다소 음정이 불안하나 침착하게 악장 마다의 특색을 잘 살림.
- 테크닉, 음악 등 전반적으로 훌륭하나 다소 음색이 밝고 가는 경향 있음.
- 전반적으로 안정적인 좋은 연주였지만 기술적인 실수가 많이 아쉬움.
- 소리와 음정은 대체로 안정적이나 실수가 적은 연주를 하여야 함.

2 김우진
- 안정적이고 탄탄한 구성력의 연주를 보여주었다. 보다 폭 넓고 에너지를 가진 소리였다면 더 멋진 연주였을 것이다.
- 1, 3악장 액센트 미흡.
- 음색을 더 고르게 연주할 것.
- 훌륭한 연주였음. 표현이 조금 더 과감해도 좋을 듯.
- rhythm이 좀 더 정확하고 세심한 연주였으면.
- 테크닉은 좋으나 음악 표현이 다소 부족함(넓은 호흡 연습 필요).

3 곽지헌
- 도약이 심한 부분 연주시 Embouchure를 잘 조절할 것.
- 빠른 부분 음악적 표현 굳어보임.
- 좋은 연주였으나 고음에서의 음색 변화가 아쉬움.
- 음악과 테크닉 등이 좋으나 다소 중음 이상에서 control 안된 거친 소리가 남.
- 좋은 울림과 음색의 연주였지만 보다 개성을 표출하는 솔리스트로서의 면모를 보이지 못하는 점이 아쉽다.
- 느린 악장의 음악적인 표현이 풍부하고 지나치지 않은 듯 자연스러움. 다소 실수한 부분들이 있으나(음정 포함)
  전체적인 흐름이 악장 마다의 개성을 잘 보여줌.
- Tone quality, Phrase 처리 Good. 느린 악장 표현이 탁월함. 음악적 특성 잘 살림.

4 박병호
- 흐름과 분위기가 매우 좋았으나 흥분에 의해 발생한 실수들이 아쉬움.
  느린 부분에서는 더 자유롭게 노래하면 좋을 듯.
- Tempo 불안정. 반주와 호흡을 좀 더 세심하게 맞추어 연주하기.
- 테크닉 실수 아쉬움. 느린 부분 감정 미흡.
- 음악 테크닉 음색 등이 좋음. 큰 실수가 아쉬움. 크게 불 때 다소 음정이 떨어지는 경향 있음.
- 3악장 리듬 좀 더 정확히 연주할 것.
- 매우 좋은 음색과 포커스를 가진 소리가 돋보인다. 이 소리에 풍부한, 다양한 감정을 실어 낸다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5 우희수
- 소리가 퍼지지 않도록 주의할 것.
- 섬세한 표현력은 돋보이지만 표현의 의지를 뒷받침할 음색과 소리의 울림이 부족해보인다.
- 소리가 많이 아쉬움. 텅깅시의 의도하지 않은 음색 변화에 주의하면 좋겠음.
- 1악장은 모든 면에 좋으나, 2, 3악장에서는 다소 음악의 집중도가 떨어짐.
- 음정이 불안정하고(특히 중음) control이 좋지 못함. 좀 더 rhythmical한 연주였으면.

6 박상진
- 소리와 음정은 안정적이나 Dynamic에 따른 음악적 표현이 아쉽고(1악장) Tempo가 불안정한 부분도 있음.
  전체적으로는 좋은 연주(특히 3악장).
- 1악장 카덴자 부분에서 연주자의 테크닉이나 음악성이 잘 드러남. 곡의 해석 잘 표현. 중간에 다소 급한
  면이 있으나 연주를 잘 함.
  2악장 음정 주의!
- 테크닉 음악 음색 등이 아주 훌륭하다. 연주자세, 표정 등이 다소 부자연스러움.
- 음정 조금 높음.
- 소리의 울림을 더 만들 것.
- 포커스 있는 좋은 울림으로 연주했다. 좀 더 섬세한 표현력을 보여줬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 매우 좋은 연주였음. 단, 텅깅시 뜻하지 않게 나지 않은 음들을 주의하면 더 좋을 것 같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