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심사 결과








1. 손민영
- 시작 tempo를 잘 정해서 시작했으면 좋을 듯. 리듬감은 Good. 고른 Tone이 아쉬움.
- 소리가 좀 더 뚜렷하고 깊으면 좋겠음.
- 프로코피에프 곡들의 오케스트레이션(어느 악기로 어떤 멜로디를 내는지) 성격을 좀 더 생각한다면 여러 음색을 가질 수 있지 않을까 싶음. 다이나믹이나 템포변화 말고도 음악을 좀 더 exciting 하게 만들었으면 함.
- 박진감과 더불어 날카로운 개성이 돋보이는 연주. 다만 빠르기의 설정에 있어서 이 곡의 개성이 가장 잘 표현될 수 있는 빠르기이어야 하지 본인의 가능성에 맞추지 않기를 추천함.
- 처음 시작이 너무 빨랐음. 중간부터 Tempo가 안정됨. 표현력이 좋고 장래가 기대됨.

2. 박수현
- 안정된 테크닉을 가지고 있는 점이 좋음. 난곡을 문제없이 잘 소화하는 점이 훌륭함. 하지만 리듬이 약간 서두른다는 느낌이 듦. 더 충분히 폴로네이즈와 마주르카의 리듬적 특성을 살려 연주할 수 있을 것 같은데, 좀 더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곡을 대해봐도 좋을 것 같음.
- 중간의 느린 부분 매우 음악적으로 잘 표출함. 옥타브 테크닉 완성도 높음. 가끔 서두르는 것이 아쉬움.
- 육중한 Power의 구사가 돋보이는 연주. Polonaise의 특징상 같은 리드믹 Pattern의 많은 반복에서 긴 선율을 뽑아내는 것이 관건. 장식음이나 짧은 음가 이후의 긴 음들의 Tone 조절 주의.
- 좋은 테크닉, 너무 힘을 많이 쓰고 표현이 과함. 소리를 자연스럽게 내면 좋겠음.
- 음악적으로 이끌고 가는 능력이 Good. Polonaise답게 너무 저돌적이지 않게, 섬세한 tone이 아쉬움(노래부분).

3. 김성현
- 음악적으로 또 매우 논리적으로도 좋은 연주였음. 코드의 밸런스에 대해 조금 더 생각해보고 손이 그에 알맞은 소리를 낼 수 있도록 조금 더 트레이닝할 수 있으면 좋겠음(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은 프레이즈나 타이밍 등이 유명 피아니스트 음반에서 듣던 것과 굉장히 유사하다는 점인데, 지금도 매우 훌륭하지만 악보 안에서 자신의 생각과 느낌, 개성을 찾아가는 것도 좀 더 발전시킬 수 있으면 함).
- 레가토 노래를 잘 표현함. 침착하게 구성을 잘 이끌어 감. 옥타브 멜로디가 약간 약함.
- 좋은 잘 준비된 연주. 때로 너무 서두르지 않게 여유가 있으면 더 좋겠음.
- 위대한 영웅의 기억과 같이 아련한 감성적 부분과 잘 대조되는 Dynamic, 화려한 구간의 상반된 연주. Tone Balance를 더 살려주어야 할 필요가 있음.
- 테크닉에 치중하기보다 articulation 살려서 음악적 메시지가 더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음. 가끔 튀어나오는 f소리가 거슬림.

4. 허솔
- 구성력은 단단하고 좋음. F가 좀 더 울림 있고 탄력 있는 소리였음 좋겠음.
- 라인을 끝까지 잘 이끌어 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음. 또 다이나믹의 차이가 좀 더 극명하게 나게 하고, 음량에 대해 생각해 보길 추천함. 곡 전체는 무난하게 잘 소화함.
- 전체적으로 명쾌한 Tone으로 거칠지 않은 분위기 잘 이끌어간 연주임. 보다 길고, 큰 구조를 생각하면 많은 다양한 내용의 elements들의 정리가 되어 보다 통쾌하고 호탕한 연주가 될 듯.
- 소리가 좀 더 묵직하고 뚜렷하면 좋겠음.
- 선곡이 좋고 잘 표현함.

 

   
  동아닷컴 사업자등록번호 : 101-81-7566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05-01306 대표이사 : 박원재 |회원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3가 139번지 동아일보 7층 동아닷컴 대표전호 : 02-360-0400 팩스 : 02-360-0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