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심사 결과


판소리 정가 가야금 거문고 피리 대금 해금
작곡 판소리 정가 가야금 거문고 피리 대금 해금 아쟁

[학생부 거문고 부문]



예선 심사위원: 권인옥, 김연미, 문수연, 이선희, 이창홍

심사평
1. 황성우
- 음정이 불안하고 악곡에 대한 이해가 부족함.
- 연주수법(좌수우수)에 대한 기본기부터 세밀한 공부를 많이 하길 요함.
- 전체 음정 불안(조율 X). 싸랭 급함(정악). 산조 섬세하고 크게 표현할 것

2. 정지호
- 연습량 많으나 악곡에 대한 정확한 해석과 탄 법을 숙지 후 연습에 임하면 더욱 발전 가능성 있음.
- 빠르게 연주하면 실수가 많다. 호흡하며 여유 있게 타는 연습 필요함.
- 소소한 실수가 많음. 정악과 산조의 연주수법 차이에 대해 공부 요함.

3. 김혁수
- 8괘 음정을 다시 살피고, 빠른 부분도 숨쉬면서 연주했으면 함.
- 차분하게 연주에 임하는 자세는 좋음. 음의 끝에 좀 더 신경 쓸 것.
- 안정되고 곡에 대한 이해가 정확하며 발전 가능성이 돋보임.

4. 안수빈
- 무난함.
- 정악 연주 수법(특히 좌수) ’하는 듯’ 이가 아니라 해야 함. 산조 음이 아니라 가락에 대한 이해를 해야함.

5. 홍세인
- 오른손 주법 바꿀 것(ㄱ, `ㄱ, 소점 시 술 대 방향).
- 정악 우수, 산조 좌수의 연주수법에 대한 공부 요함.
- 정악의 대정 술대법에 관심을 가져 봤으면 좋을 듯. 산조 연주때와 대정술 대법이 차이가 있음.
- 성음이 좋고, 섬세하며 차분하게 잘 탐.

6. 윤재민
- 연주란 음을 내는 것이 아니라 선율을 만드는 것 좌수무명지 힘이 빠짐으로 불필요한 음이 생김.
- 힘있고 소리는 좋으나, 풍성한 소리를 낼 수 있게 농현 연습을 요함.
- 정악 연습량 늘릴 것. 오른손 연주 시 이완시킬 것.
- 가곡 반주 곡인 만큼 노래를 생각하며 연주를 했으면 좋겠음. 산조는 산조답게 자유로운 몸짓과 함께 했으면 좋겠음.

7. 박예나
- 거문고와 맞는 내외적 조건을 갖추고 있음. 원가락(가락 창시자)을 들으면서 더욱 노력하길 바람.
- 양호함. 자진모리 한배 속도 정확히 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