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유승민 “대선 사전투표일, 4번 찍으면 기적같은 변화 시작” 지지 호소

박진범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5-04 13:30수정 2017-05-04 13:4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승민 후보 페이스북 캡처

제19대 대통령 선거 사전투표가 4일 시작 된 가운데,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 후보가 친필 편지로 지지를 호소했다.

유승민 후보는 대선 사전투표일인 4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직접 손으로 적은 편지를 스캔해서 게재했다.

유 후보는 해당 글에서 “국민여러분! 오늘과 내일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일입니다”라며 “저 유승민은 국민을 위해 원칙, 헌법, 국가, 명예를 지키는 대통령이 되겠습니다”라고 다짐했다.

이어 “용기를 내어 저와 함께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어 갑시다. 4번을 찍으면 기적 같은 변화가 시작됩니다”라며 “오직 국민만 보고 사즉생의 각오로 일하겠습니다. 여러분이 대한민국입니다. 사랑합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유 후보는 이날 서울 서대문구 신촌 유세 현장에서 기자들에게 ‘바른정당을 탈당한 의원들이 결정을 번복하고 돌아오면 받아줄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 “제가 그분들의 탈당이든 복당이든 그 심정은 다 이해하고, 복당하는 과정과 절차는 당이 정하는 원칙대로 하면 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박진범 동아닷컴 기자 eurobeo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