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기생충’ 황금종려상 받기까지…韓영화 칸영화제 진출·수상史“심사위원 만장일치 황금종려상”…외신 온통 봉준호&기생충김고은 “와아!”-한지민 “대박이지!!”…기생충 수상축하
이종찬 전 국정원장 “평창동 민심, 반문(反文)으로 돌고있다”트럼프, 방일중 트윗 “北의 작은무기 개의치 않아…김정은 믿는다”‘류현진 선발’ 다저스-피츠버그전, 비 예보로 경기 지연日, 오사카 G20에서 文 대통령 박대 조짐…李 총리 대신 보낼 수도문재인 정부, ‘이명박근혜’ 정부 때보다 살림살이 팍팍해졌다마약에 빠진 北…남한 기술자 영입해 순도 99% 필로폰 만든뒤 총살시켜망치로 부친 머리 내려친 50대 남성, ‘심신미약’ 주장했지만…“中서 만들면 美수출 막혀” 중국 떠나 동남아로 옮겨가는 日기업들 조진래 전 의원, 함안 친형 집에서 숨진 채 발견…극단적 선택 추정홍준표 “조진래 극단적 선택…내 주변 털어도 나오는 게 없을 것”‘한수원 해킹’에 책임 느껴 우울증 끝에 자살…“업무상 재해 아냐”‘100억대 기부금 횡령’ 새희망씨앗 회장 징역 6년 확정…“불신 초래”태국 항구 정박 한국 컨테이너선에서 폭발…주변 위험지대 선포‘한한령’ 뒤에서 웃었던 中방송사들…콘텐츠 그대로 베끼며 영향력 키워알바생이 꼽은 근무 강도 높은 알바 2위 생산직, 3위 콜센터…1위는?“지난주 투싼 타더니 어제는 쏘나타…車대리점 하세요?” 케빈 나, PGA투어 찰스슈왑 챌린지 3R 단독 선두…스피스 공동 2위잔나비 최정훈 “감사합니다, 죄송합니다”…무대서 결국 눈물“숨이라도 편하게 쉬어보자” 달리다 보니 ‘전설’이 된 심재덕 씨유시민 “지금 거론되는 분들 중 대통령 나왔으면”‘메이봇’ 불릴만큼 강경하던 메이 英총리, 사퇴 밝히며 끝내 울음 터뜨려일본 수도권 지바현서 ‘진도 5약’ 지진…“공포 느끼는 수준”‘경찰 폭행’ 혐의 민주노총 조합원 구속영장 기각날씨내일 전국에 폭염 식힐 단비…낮 최고 18~25도

이달의 알림 정보

광고상품문의

한번 투약 사상최고가 25억원…美FDA 유전병치료제 허가“노브랜드, 이마트24 인근 출점 ‘불법’…가맹점에 배상해야”‘쥴’ 피워보니…약한 타격감, 강력한 연무량, 디테일한 본체서울 30대男 BMW 3시리즈 선호… 20대女는 스파크 중고 관심소득분배 개선, 고소득층 소득 감소 탓…시장소득 격차 9.91배 ‘역대최대’‘사중대남’ 밑천 3억 들고 10개월 준비뒤 창업 도전전북 임실의 10대 학생들 만세 앞장…감명받은 주민들도 동참일산·운정 주민 수천여명 운집…“3기 신도시 철회” 촉구 文대통령, 트럼프 방일 예의주시…4강외교 ‘활로’ 찾을까‘사법농단 정점’ 양승태 재판 이번주 본격화…주 2회 공판‘정치 신인’ 황교안의 첫 장외투쟁 18일…성과와 패착 득실은나경원 “文정권은 좌파독재의 화신…최악의 무능정권 심판해야”정청래, 작년1월 “한미정상 녹취록 입수”…野 “비판하더니 내로남불”볼턴 “北화물선 반환? 푸에블로호 송환문제 논의할 때”환영식이 눈물바다로…‘청해부대 홋줄사고’ 숨진 병사 부모 행사장 있었다초등제자에 “차 마시러 오라” 교사에…법원 “직접추행 없다” 무죄 미혼 남녀 결혼 상대방 기대소득…男 “300만원” 女 “400만원”860회 로또 1등 당첨번호 ‘4, 8, 18, 25, 27, 32’…보너스 ‘42’G80 풀체인지 미루고 GV80 주력 배경은…“美 총력전”오늘은 어느 자리에서 일할까…SK 최태원의 ‘공유좌석’ 실험입국장 면세점 개장 ‘초읽기’…기내면세점 “나 떨고 있니?”돌아오지 못할 여행 될라…방문 자체가 불법인 ‘흑색경보지’ 국가는 어디?구독자 300만명 유튜버 ‘영국 남자’ 조시-올리 “이젠 채널A서 만나요”“시위 왜 하냐고요? 난 아무것도 몰라요” 연천군청 앞 ‘황당’ 1인 시위

트렌드뉴스

많이 본

댓글이 핫한

베스트 추천

알립니다

SNS에서도 동아일보의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페이스북트위터